HOME  l   LOGIN  l   JOIN  l   NOTICE  l  中國

 
 
 
 
 
HOME > 온라인상담 > 가상성형

영웅 소방관을 국가직으로 국민청원 이틀만에 13만 돌파

페이지 정보

작성자 BkrxDKmQk (219.♡.144.65) 작성일19-06-19 01:27 조회9회 댓글0건

본문











강원도 고성에서 발생한 산불이 강풍을 타고 인근 속초까지 번졌다. 5일 오전 속초 장사동 인근에 화재가 발생해 소방관들이 진압 작업을 하고 있다. 장진영 기자






전국 소방관들이 힘을 합쳐 강원 고성·속초 일대를 휩쓴 대형 산불 진화에 총력을 다한 가운데, 소방공무원의 국가직 전환 논의가 또다시 부각되고 있다. 이번 산불을 계기로 국민의 생명과 직결된 소방서비스만큼은 지역 간 격차가 없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진 데 따른 것이다.




강원 일대 산불 진화작업이 한창이던 지난 5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소방공무원을 국가직으로 전환해달라'는 내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은 이틀 만인 7일 낮 3시께 13만여명의 동의를 얻은 상태다.




청원자는 "소방을 지방직으로 두면 각 지방에서 각자의 세금으로 소방 인력 충원과 장비 마련해야 한다. 상대적으로 지역 크기가 커도 예산 자체가 적어서 소방 쪽에 줄 수 있는 돈이 더 적다"고 지적했다.



동인천출장샵



그러면서 "더 적은 예산으로 큰 지역의 재난과 안전에 신경써야 하는데 장비 차이는 물론이거니와 인력도 더 적어서 힘들다"며 "꼭 국가직으로 전환해서 소방공무원 분들께 더 나은 복지가 제공되고 또 많은 지역의 재난과 안전에 신경써야 된다"고 강조했다.









지난 6일 오후 강원 속초시 장사동에서 소방관들이 잔불 제거 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보은출장안마


정선출장안마






군·경찰과 같이 국가안보, 국민안전을 담당하는 특정직 공무원은 모두 국가직으로 운영되고 있다. 그러나 소방공무원의 경우 대부분 지방직 공무원으로 시·도에 소속돼 해당 지방자치단체장의 지휘를 받는다.




이런 구조임에도 2017년 7월 소방청 개청 이후 대형 재난에 대해 관할 지역 구분 없이 국가 차원에서 총력 대응하게끔 비상출동시스템을 강화한 덕에 이번과 같은 신속한 공조가 가능했다.





장흥출장안마


전체 소방공무원(지난해 7월 기준) 중 국가직은 631명(1.3%)지만 지방직은 4만9539명(98.7%)이다. 지자체 재정 여건에 따라 인력과 소방장비의 편차가 있어, 소방관이 격무에 시달리거나 충분한 장비를 지급받지 못하는 문제 등이 적지 않게 발생하고 있기도 하다.




'소방공무원 국가직 전환'은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 공약이자, 정부가 당초 지난 1월 시행을 목표로 했었다. 그러나 국회 행정안전위원회의 법안소위에 막혀 현재는 계류 중인 상태다.



보성출장안마




구리출장안마

한편 소방당국은 강원 산불이 발생한 지난 4일 오후 9시44분 대응수준을 2단계에서 최고 수준인 3단계로 발령했다. 이에 서울, 경기, 인천, 충남, 충북, 경북, 세종 등 제주를 제외한 전국 시도 소방본부의 소방인력이 화재 진압에 투입됐다. 소방청에 따르면 전국에서 872대의 소방차가 출동했는데 이는 단일 화재에 역사상 가장 많은 사례인 것으로 알려졌다.



고흥콜걸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이름
나이
성별
전화번호 - -
상담내용